블록체인이 가져올 금융환경 변화는?...WBF에 이목 집중

NBIT
2018-04-20
조회수 898

블록체인이 가져올 금융환경 변화는?...WBF에 이목 집중

금융 관련 블록체인업체 '완체인', '익스체인지유니온' 등 미래 금융 논해

2018-04-17

노윤주 yunhae0925@synco.media


▲ 더스틴 빙턴(Dustin Byington) 완체인 대표 [출처: 블록체인뉴스]


"블록체인의 등장으로 은행은 사라질 것이다."


누군가 말했다. 실제로 블록체인이 완벽한 신뢰관계를 구축해 p2p(개인과 개인 간) 금융이 성공한다면 오늘날 우리가 이용 중인 은행과 금융회사는 격변의 시대를 맞을 것이다. 또 암호화폐가 종이화폐를 대체할 경우 자산관리 방식에 생길 변화도 무시할 수 없다.


16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주메이라서 열린 월드블록체인포럼(WBF)에서는 블록체인의 등장으로 인해 변화할 금융환경에 대한 열띤 논의가 펼쳐졌다. 이날 포럼에선 '완체인(Wanchain)', '익스체인지유니온(ExchangeUnion)' 등 여러 업체가 참여해 각자의 프로젝트가 구현하게 될 새로운 금융환경을 이야기했다.


연사로 나선 더스틴 빙턴(Dustin Byington) 완체인 대표는 "금융 시스템을 재설계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라며 연설을 시작했다. 완체인은 3세대 인터체인 '금융' 블록체인으로 서로 다른 블록체인 네트워크 간 금융거래를 돕는다. 블록체인이 가진 신뢰성과 투명성을 이용해 은행과 같은 제3자의 개입 없이 당사자 간 금융거래를 완성할 수 있도록 한다는 설명이다. 서로 다른 블록체인 장부에 기록돼 있는 자산들을 연결하고 교환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 역시 완체인이 가진 목표다.


현재 완체인은 블록체인 스타트업 엑셀레이팅 프로그램인 '완랩'을 설립해 금융 관련 블록체인 스타트업의 성장을 돕고 있다. '아바커스(Abacus)', '프리디움(Freedium)', '크립토커브(Cryptocurve)' 등 완체인의 금융관련 댑(dapp)들도 포럼에 함께 참석해 각자의 프로젝트를 뽐냈다.


먼저 아바커스는 블록체인 금융권이 가진 문제를 순차적으로 해결하겠다는 포부를 갖고 있다. 수수료를 적정한 수준으로 줄이고 자동으로 24시간 작동하는 금융 서비스를 만들 예정이다.


프리디움은 아프리카 주민들을 위한 금융 서비스다. 케바 케인데(Keba Keinde) 프리디움 CEO는 "아프리카 사람들은 은행이나 금융 서비스에 접근할 기회가 없다"라며 "외국인들이 아프리카에 송금하기도 어려운 실정"이라고 말했다. 블록체인을 이용해 아프리카에서도 보편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간편한 은행 서비스를 선보이겠다는 계획이다.


크립토커브는 완체인 네트워크에서 사용되는 코인들을 모두 저장할 수 있는 '커브월렛'을 출시했다. 아바커스와 프리디움에서 사용하는 코인 역시 커브월렛에 담길 예정이다. 조슈아 하퍼티(Joshua Halferty) 크립토커브 CEO는 "완체인을 통해 좋은 동행자들을 만나 기쁘다"며 다가올 새로운 금융시장에 기대를 드러냈다.


▲ 라이언 토마(Ryan Thoma) 익스체인지유니온 수석마케터 [출처: 블록체인뉴스]


증권거래소 역할을 하는 '암호화폐 거래소' 역시 블록체인의 등장으로 새롭게 탄생한 금융 시스템이다. 이날 행사에는 암호화폐 거래소 블록체인인 익스체인지유니온(Exchange Union)도 참여했다. 라이언 토마(Ryan Thoma) 익스체인지유니온 수석마케터는 "현재 암호화폐 거래소들은 전부 개별적으로 운영되고 있다"며 현재 거래소들이 가진 문제점을 지적했다.


익스체인지유니온은 전 세계 암호화폐 거래소를 연결하겠다는 야망을 갖고 있다. 서로 다른 암호화폐를 통합 예금하고 현금으로 인출할 수 있도록 돕는다. 라이언 마케터는 "사용자는 거래소 간의 연합을 통해 더 많은 종류와 더 큰 규모의 자산을 거래할 수 있게 된다"며 익스체인지유니온이 가져올 암호화폐 거래소 생태계 변화에 관해 설명했다.


WBF는 16~17일 양일간 개최된다. 행사 둘째 날인 17일에는 다양한 프로젝트들이 자사 ICO 계획을 전달하고 블록체인에 대한 전반적인 논의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블록체인뉴스> 노윤주 기자